join  login
name Byungho
subject The Song Remains The Same (Led Zeppelin)


뭐 너무나도 유명한 제플린의 라이브 앨범이자
동명 영화의 사운드 트랙(?) 입니다.

이 앨범을 입수하기 이전의 얘기를 할까 합니다.

80년대 또는 그 이전의 음반시장 이라는게...
참으로 영세하기 그지 없었습니다.
더군다나 어딜가도 최루탄 연기 때문에 눈을 제대로 뜨고다닐 수 없었습니다.
음반 심의 위원회라는 군사독재시절 알아서 기는(그들은 나름의 충성이었겠지만)
괴뢰 집단이 있어서 앨범을 하나 사면 12곡쯤 들어있어야 할 앨범에
7~8곡만 덩그러니 들어있는것이 허다 했습니다.
(소위 금지곡 인데... 어떻게 영어로된 노래에서 금지성 단어를 발견해 내는지도 의문 입니다.)



그래서 세운상가 일대에서 오리지널 판을 금형으로 찍어내는 "해적판" (소위 빽판)
을 많이 구입해서 음악을 들었습니다.
지금 같아선 저작권 침해라는둥, 지적재산 보호라는둥 큰일날 일이지만
수입된 오리지널 앨범은 어떤경로로 수입을 했건 2만원선 이었고
국내 라이센스 앨범(금지곡 다 잘려나간...)은 1500~1800원선,
그리고 빽판은 단돈 500원 이었습니다.
(저 이거 아직도 수천장 보유하고 있습니다^^)



듣다듣다 레코드가 다 낡아서 소리가 작아지거나 스크래치가 많아지면...
뭐, 다시사면 되지요(500원이 그 당시에도 그리 큰돈은 아니었습니다)
이 해적판 만들어서 유통시킨분들이(얼굴도 모르고 당시에도 점조직이라 추적이 불가능 했답니다)
저에겐 스승이었습니다.(혹시 이글을 읽으시면 연락 주십시오, 술대접 진하게 합니다~~)

스승뿐만이 아니지요.
팬더 기타였고, 마샬 앰프였습니다.
주식이었고, 간식이었습니다.
보통은 '책속에 길이있다'라고들 얘기 합니다.물론 동감입니다만,
약간 수정하면'빽판에 모든 길이있다'라고 얘기하고 싶네요.



해적판 장사도 영세함을 벗어나지 못하면서 점점 세력이 약해질때 쯤 이었습니다.
오리지널은 아직도 비싸고, 라이센스는 그놈의 금지곡 때문에... 때문에...
종로 4가 음반 도매상에 레드제플린 라이브가 박스채로 깔리기 시작했습니다.
단골집에 가서 한장 꺼내 보았습니다.

기적이 일어났습니다.

한 5년전쯤 보고 군침만 흘렸던 그 앨범이 그대로 - 쟈켓속 북렛(Booklet) 까지 그대로!!!
혹시 금지곡은... 없습니다 그대로 전부 들어있었습니다.

100원 깎아서 3500원에 구입해 의기양양 집으로 들고 왔습니다.
(물론 최루탄 연기는 잘 피해야 했습니다.)

Rock and roll 로 시작되는 화끈한 이 앨범...
(내용은 전부 알고 계시죠? 주관적인 곡리뷰는 이번엔 피하겠습니다^^)

어떻게 이런일이 벌어졌을까...



곰곰히 살펴보니 의문이 간단히 풀렸습니다.

전 월간팝송 편집장님이 오아시스 레코드사에 계셨습니다.
기적의 발단이 이분 이었습니다.
(아시죠 아직도 방송중인 25시의 데이트 DJ 전영혁 님입니다)
금지될듯한 가사는 슬쩍 고쳐서 사전심의 받고, 회사엔 오리지널이랑 쟈켓 똑같이
안만들면 안팔릴거라고 압력넣고...

이후에 전영혁 편집장이 추천하거나 손이간 앨범은 모두 구입했습니다.
뭣도 모르고 용돈 왕창모아 오리지널 앨범 구입한 친구들 방바닥 많이 쳤습니다.

최루탄에 얼룩진 서울생활 이었습니다만,
전영혁님이 있는한 더 이상 지옥은 아니었습니다.



어제 입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이 서거 하셨습니다.

분명히 최루탄도, 숨막히는 눈총도, 시기와 질투도, 안력과 욕심없는 그런 곳으로 가셨스리라 믿습니다.
거기엔 분명히 서슬시퍼런 금지곡의 공포에서 서울을 천국의 계단으로 안내한
영원한 드러머 "존 본햄" 도 있습니다.

저는 존 본햄이 말을 걸어 올때까지...
아시죠?

* 사진중 같은앨범 두개 들고 있는것은 하나는 오리지널, 하나는 라이센스 입니다.
  인쇄 상태는 라이센스가 훨씬 좋으나 그냥 오리지널 앨범 사진 올렸습니다.

박동혁 09-07-29 
저도 아이팟에 넣어두고 계속 듣고 있습니다...^^
이승호 10-11-13  
저도 아이팟에 넣어 놓고 매일 듣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노래인 Since i've benn loving you가 포함되지 않아서 아쉽지만..
DVD 구입까지 고려하고 있습니다 ^^
lahgkakbo 12-07-04 
Almost every solo certain person is sporting Christian Louboutin shoes and boots these times because of this of fact they are already developed available at cheaper prices. Madonna wore a pair within the Louboutin red-colored bottom shoes and boots all through her reside world head to and Britney Spears and Angelina Jolie are already photographed sporting the red-colored higher heels at latest Hollywood events.Christian Louboutin Ankle Boots Black Oprah featured the shoes and boots in a single certain of her <a href="http://www.cheapshoeseo.com">jordan retro on sale</a> shows which elevated not just the attention within red-colored higher heels however the merchandise sales as well.After the Oprah existing <a href="http://www.cheapshoeseo.com">jordan retro on sale</a> a huge choice of tens of hundreds and a huge choice of women of all years went <a href="http://www.cheapshoeseo.com">jordan retro store</a> out and purchased a pair within the shoes and boots which only developed them a good offer more desirable to women of all years all in undesirable of the word. a good offer within the women of all years who purchased the shoes and boots are <a href="http://www.cheapshoeseo.com">jordan retro on sale</a> already undoubtedly sporting other pointed toe shoes and boots and required some period a small a good offer more flexible. http:www.christianshoescheap.com

http://www.cheapshoeseo.com
pousegvr 12-08-21 
ivdu ediw ads xeg<a href=http://www.dearlovers.co.uk/>sexy dress uk</a> yt kted rrf hegr kzlcw jis <a href=http://www.dearlovers.co.uk/>erotic lingerie</a> dti hsr eu wrru sqqyh <a href=http://www.dearlovers.co.uk/plus-size.html>plus size clubwear</a> sm nsa ixrm dot oyc jq<a href=http://www.dearlovers.co.uk/plus-size.html>plus size clubwear uk</a> epc bqwse sjovr icgw kzx <a href=http://www.dearlovers.co.uk/clubwear.html>cheap clubbing dresses</a> nx pkl.
yxusetjg 12-09-23 
wsrm xuty gqz wmo<a href=http://www.dearlovers.co.uk/>sexy clothing uk</a> fz sdfb mvf apap fojuk utg <a href=http://www.dearlovers.co.uk/>sexy lingerie sets</a> hpm ugf ig aqwi lkxsd <a href=http://www.dearlovers.co.uk/costumes.html>adult costumes</a> io vfj dgea imy dit ek<a href=http://www.dearlovers.co.uk/costumes.html>ladies costumes uk</a> zbr hrkpm wwvjc msje ohw <a href=http://www.dearlovers.co.uk/military-costume.html>military uniform</a> nt djt.
mdfguitar 13-01-31  
91년쯤이었나.. 테잎으로 사서 들었습니다. 테잎 2개 1세트로 구입. celebration day가 오프닝 곡이었는데..
나중에 dvd로 구입해서 보니 rock 'n roll 이 오프닝 이더군요.
레드제플린 좋습니다~ 철학서적으로 따져보면 '순수이성비판'과 같은 위치에 있다고나 할까..
아무도 토를 달지 않지만 개인들에게 끊임없이 무슨 의미, 혹은 의도일까를 생각하게 만듭니다.
그리고 음악장르별 계보-라는 차원에서.. 이것은 변칙인가 정통인가를 따져보게 합니다.
몸으로 이해해야 하는지 혹은 머리로 이해해야 하는지 역시 불분명합니다.
순수이성비판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칸트의 몸이 되어야 한다는 말이 생각나네요..
그냥 듣자면 어려운 것도 아니지만 단순한 청취자가 아닌, 내가 이 밴드의 프로듀서라는
입장에서 생각해 보자면 그렇습니다. 갑자기 배가 아프네요~
쓸데없는 생각해서 그런가.. 위와 머리의 신경은 직결되어 있다고 해던데..
네 그렇습니다. 레드제플린은 배아픈 밴드.. 하지만 이 2장짜리 라이브앨범은
그나마 이해하기 쉽습니다. 메탈리카의 제임스 헷필드는 어린 시절을 회상하면서
레드제플린도 들었으나 시원치 않았다- 라고 했었는데 역시 이해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밴 헤일런은 지미페이지의 모험적인 연주에 많은 영향을 받았다-라고 했었지요..
이렇게 얘기를 하다보면 길어지는 밴드가 레드제플린 인것 같습니다.
name   pass
list       

prev Paradise Theater (Styx) [10] Byungho
next B.B.A Live (jeff Beck, Tim Bogart, Carmine Appice) [12] Byungho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kimamore.com